게시판
+ 이게섬
+ 처음오신 분
성전신축
홈페이지 건의함
Home > 참여마당 > 이게섬
3392 "사도행전 강의" 가 있습니다.
작성자   :   한용수 미카엘 등록일 2019-05-13 조회수 107


   이게섬 가족 여러분!


   성모 성월에  '사도행전 강의'가 아래와 같이 진행되오니


  많은 분들이 참석하시면 좋겠습니다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아    래


 일시  :  2019.  5.  23.(목) 저녁 7시 미사 후


 장소  : 이문동 성당 대성전 


 강사  : 최종훈( 토마스) 신부님

             (광주대교구 사목국 성서사도직 담당)


 

   참고로 ,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'사도행전이란 성서 이름은?


  사도행전은 요한복음서 다음에 나오는 성서입니다.

  지금까지 함께 살펴보았던 네 복음서들은 예수님의 생애와 언행

  을 태어나서부터 십자가에서 죽으시고 부활하시기까지의 과정을

  가능한 한 충실하게 기록하려 하였던 반면에,


  사도행전은 예수님의 승천 이후 사도들이 성령의 힘을 받아 사람

  들에게 복음을 선포하면서 교회를 세워나가던 과정을 기록하고

  있습니다.


  그래서 사도들의 행적이 담겨 있다 해서 사도행전(使徒行傳)이라

  고 불리우게 되었답니다.


  오늘 우리에게까지 복음이 전해질 수 있게 한 모태라 할 수 있는 초

  대교회의 창립과정을 상세히 그려내고 있는 셈이죠. 그렇다고 해서

  12사도의 활동상이 모두 담겨 있지는 않아요.


  실제로 사도행전의 앞 부분에서는 12사도를 대표하는 사도 베드로

  의 행적이 다루어지고 있고, 뒷 부분에서는 하늘나라의 복음을 온

  세계에 전하는 데 큰 역할을 한 사도 바오로의 행적이 주로 다루어

  지고 있어요.


  누가 썼나요?

  루가복음서를 쓴 사람이 복음서의 후속편으로 사도행전을 집필했

  을 거라고 봐요.


  4복음서를 한데 모으기 전만 하더라도, 사도행전은 루가복음서와

  함께 전해져 왔으니까요. 또 두 성서의 내용을 비교해 보더라도, 

  신약성서 중에서 이 두 권만 데오필로에게 바치는 헌정사가 실려

  있어요.


  두 책에 사용된 문체나 용어도 비슷한 부분이 많지요. 하지만 서로

  다루고 있는 내용이 달라서 차이나는 부분도 상당히 있어요.


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두 성서는 예수님의 탄생서부터 교회가 창립

  될 때까지 벌어졌던 일들을 일관성있게 보여주고자 한 동일인물에

  의해서 기획 집필되었을  거라고 봐요.

 

  바오로를 따라다녔던 의사  루가가 저자가 아닌 것만은 분명하지

  만, 편의상 그를 루가복음 -  사도행전의 저자로 부르고 있어요.


  (위 내용은 굿뉴스 성서 해설에서 옮겼습니다)

     

첨부파일
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
이전글 [멘델스존 오라토리오 "엘리야"]